HOME > Community > Album

  단독]김보연·전수경·이민영, 임성한作 드라마 출연
  글쓴이 : 박철     날짜 : 20-10-20 08:03     조회 : 1    
배우 김보연·전수경·이민영이 임성한호에 탑승한다.

한 드라마국 관계자는 15일 일간스포츠에 "김보연·전수경·이민영이 TV조선에서 방송되는 임성한 작가의 드라마에 출연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임성한 작가의 새 드라마는 여자들의 이야기다. 세 명 외에도 한 명의 주인공이 있다. 과거 임성한 작가의 작품으로 우뚝 선 배우가 내정됐으나 사정으로 인해 최근 불발, 새로운 배우를 얘기 중이다.

2015년 MBC '압구정 백야' 이후 절필을 선언한 임성한 작가는 5년만에 다시 드라마를 들고 왔다. 그간 일일극 '보고 또 보고' '인어 아가씨' 주말극 '하늘이시여' '신기생뎐' 등을 썼고 호흡이 짧은 미니시리즈는 이번이 처음이다. 한 시즌에 12회씩 두 시즌에 걸쳐 전파를 타게 된다.

임성한 작가는 '막장극의 대모'라 불린다. 국민적인 신드롬과 시청률을 동반하는 반면 겹사돈·복근 빨래·자식과 아내를 버린 부친에 대한 복수·눈에서 내뿜는 레이저 등과 주요 배우들이 연이어 죽으며 하차하는 데스 서바이벌 등 무엇을 상상하든 그 이상의 내용을 써내는 막장극의 시초인 것으로 유명하다.

내달 촬영을 시작하며 2021년 상반기 방송된다.

http://n.news.naver.com/entertain/now/article/241/0003052925